No : 1007  
Read: 19530, Vote: 66, Date: 2011/04/11 07:22:32
제 목 [발관리의 중요성] 발바닥 관리는 전신관리
작성자 운영자
발바닥이 에너지를 전달하고 추진력을 얻는다

우선 자동차를 상상해보자. 같은 엔진, 차체라도 타이어의 기능이나 공기압에 따라 스피드, 승차감은 크게 달라진다.

발바닥도 우리몸 가운데 유일하게 지면과 닿는 부분이므로 자동차의 타이어와 같은 기능이라고 할 수 있다. 발의 형태나 움직임이 좋아지면 부상당하지 않는 몸도 만들 수 있고 주력향상에도 직결된다.

발은 체중의 2~3배에 달하는 착지충격을 전부 흡수하고 그 반발로 생겨난 에너지를 추진력으로 바꾸는 기능을 한다고 할 수 있다. 이 때 뒤꿈치의 바깥부분으로 착지하고 무게중심이 발의 장심의 한 가운데를 통한 후 발의 모지구(엄지발가락 부착부위)로 차고나갈 수 있으면 효과적으로 스피드를 살릴 수 있다.

또 하나의 역할은 엄지발가락을 중심으로 발바닥에 무수하게 점재하는 기계적 감각수용기(mechanoreceptor)라 불리는 작은 신경기관이 착지하는 순간에 "어떤 근육을 사용하면 좋은지"에 대한 정보를 근육에 보내게 된다. 달리기중에는 지면이나 기복 등 지면의 상태가 다르면 각각의 발걸음에 따라 사용하는 근육이 달라지기 때문에 이 지시는 한 번 착지할 때마다 무의식적으로 보내지는 것이다. 지면이 갑자기 기울어져도 넘어지지 않고 자세를 유지하면서 달릴 수 있는 것은 이 기능이 있기때문이다.

현대인의 생활이 발바닥의 기능저하를 촉진

달리는데 있어 발바닥이 중요한 기능을 하는 것은 이해가 되었다고 생각된다. 현대인은 신발을 착용한 생활에 익숙해져 있으므로 발바닥이 압박을 받는 시간이 길어지고 세세한 움직임을 하지않고 있다. 그 결과 관절의 유연성이 잃어가고, 발가락이 잘 벌려지지 않고, 발가락이 지면에 닿지않고 떠 있는 등등의 상태가 되어 이것이 전신의 불편함을 초래하는 원인이 되고 있다. 발바닥 전체로 체중을 지지하지 못하고 섬세한 움직임, 기능을 하기위한 감각도 둔해져 있는 것이다.

발바닥의 부조화는 전신 부조화의 원인이 된다

구체적인 폐해를 설명해보자.

착지시에 족저부에 있는 관절이 서스펜션(용수철)의 역할을 하여 진동과 충격을 흡수하지만 이들 관절의 유연성을 잃거나 아치가 내려앉으면 충격을 흡수할 수 없게 되므로 몸 전체에 가해지는 충격이 커진다. 착지후 차고 나갈 때까지의 움직임도 나빠진다. 예를 들어 뒤꿈치 바깥으로의 착지가 너무 강하면 그 후 무게중심이 안쪽으로 쏠리게 되므로 발목도 안쪽으로 기울어진다. 그러면 추진력을 똑 바로 앞으로 향하게 할 수 없다. 이 상황에서 똑 바로 달릴 수 있는 것은 복숭아뼈보다 위에 어딘가의 근육이나 관절을 무리하게 비틀면서 보완하기때문이다.

그리고 발가락이 지면에서 떨어져있거나 굽혀져있는 등 체중이 실리지않으면 기계적 감각수용기(mechanoreceptor)가 지면에 닿지 않게 되므로 어떤 근활동을 해야하가에 대한 정보가 근육에 보내지지 않으므로 몸의 안정성이 떨어진다.

이와 같은 충격, 몸의 비틀림, 몸의 불안정성이 몸 전체의 근육, 관절, 신경의 통증을 불러일으키는 원인이 된다. 스피드를 효과적으로 내지못하게 되므로 모처럼 집중적으로 달려도 그 성과를 발휘할 수 없게 된다. 발바닥의 부조화가 전신의 부조화로 연결되는 것이다.

케냐, 에티오피아 등 동아프리카의 선수는 포장된 도로가 아닌 울퉁불퉁한 지면을 달리지만 선수들의 절반 이상은 우리 마스터스 달림이들의 신발보다 기능이 떨어진 제품이다. 그래도 힘든 훈련을 견디고 좋은 기록을 내는 것은 발바닥의 감각과 기능이 뛰어난 것도 한 요인으로 작용한다.

한편 마스터스 달림이는 신발의 고기능화가 진행됨으로써 발바닥 기능이 다소 저하되어도 안정된 상태로 달릴 수 있지만 다음에 소개하는 발관리를 실시하여 발바닥 감각을 높일 수 있다면 지금 이상으로 쾌적한 달리기가 가능할 것이다. 결코 어려운 내용이 아니므로 기록을 노리는 사람이나 부상없이 오래 달리기를 즐기고자 하는 사람도 꼭 실시해보도록 하자.

글 : 다키자와 아키오(일본 다키자와 침구스포츠 의료원)

관련글 : 발바닥 관리요령 그림으로 보기
최찬집 뛰고나서 샤워중에 발바닥부터 햄스트링부위까지 맛사지를 합니다.
그중에서도 발바닥과 발가락 하나하나 정성들여 맛사지를 해주지요.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04/19   
Name
Pass
이전글 961 하루 5분의 관리로 발바닥 감각을 되찾는다 (2)
다음글 959 [달리기의 부상고민]은 발로 해결할 수 있다!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