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 식이요법

스포츠음료의 장단점

1958년 루이지애너 주립대학에서 벤걸 펀치(Bengal Punch)라고 하는 달고도 짭짤한 스포츠음료가 첫 선을 보였다. 그후 7년뒤에 게토레이가 탄생한다. 그 이후로 이 달면서도 짭짤한 음료는 번성의 길로 접어든다.

평소 훈련시 자신에 맞는 종류를 골라놓아야..

현재 국내에서는 포카리스웨트, 게토레이, 파워에이드, 네버스탑 등 다양한 종류의 스포츠음료가 등장하고 있다. 어디를 가도 구입할 수 있고 텔레비전 방송에서 조차 항상 만나는 존재가 되었다. 몇 모금을 마신 후 운동선수가 수퍼맨의 위력을 발산하는 모습을 떠올리지 않아도 스포츠음료는 많은 주자에게 실제 도움을 주는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모든 사람의 위장은 다르고 또 모든 위장은 각각의 음료에 대해 다르게 반응한다. 따라서대회에서 사용하기에 앞서 연습중에 다양한 스포츠음료를 시음해보고 자신에 맞는 것을 골라놓아야 실전에서 낭패를 피할 수 있다.

스포츠 음료는 그 이름처럼 원래 운동선수를 위해 개발됐다. 짭짤한 이 음료수의 목적은 땀으로 잃어버린 수분과 나트륨등 무기질을 보충해주는 것. 물이 몸에 흡수되려면 나트륨과 포도당이 필요하다. 이들이 충분하면 흡수가 빨라 소화기관에서 혈액으로 가는 시간이 짧아진다.

군대 같은 곳에서 땀을 많이 흘린 사람에게 소금물을 주는 것도 이 때문. 당분을 함께 먹으면 흡수효과가 더욱 좋아진다. 땀을 매우 많이 흘린 뒤 소금을 보충해주지 않은 상태로 물만 많이 마시면 몸에서 마그네슘.칼륨 등 무기질 부족으로 경련이 일거나 심장이 불규칙하게 뛰는 부정맥 현상이 일어날 수도 있다.

스포츠 음료에는 대부분 혈액이나 체액과 같은 농도인 0.9%의 나트륨이 들어있다. 이른바 링거액이라 불리는 수액제와 비슷한 성분인 것. 또 적절한 맛과 흡수효과를 위해 당분도 들어있다.

스포츠음료가 가장 큰 도움을 주는 성분은 훈련도중 우리 신체가 소모하는 글리코겐을 보충하기위해 공급되는 탄수화물이다. 스포츠음료가 탄생하기전에는 에너지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하기위해 거품을 없앤 소다수를 지니고 달렸다. 이렇게 임시변통으로 만든 음료의 문제점은 탄수화물이 너무 많이 함유되어 있다는 것이었다. 8%이상의 탄수화물을 함유하고 있는 집적물(실제 몇 스포츠음료는 이 수준도 있음)은 소화불량을 초래할 가능성이 높다.

적절한 농도로 함유되어 있는가를 확인..

6~8%의 적절한 농도로 제공되는 경우 같은 탄수화물이라도 우리 신체는 물보다 30%정도 스포츠음료를 더 빨리 흡수한다. 대회중 피치를 올려 신체에 급수를 서둘러야 할 경우라면 이 효과는 대단하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탄수화물의 집적율이 너무 높아서는 안된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소다나 쥬스 뿐 아니라 어떤 스포츠음료는 흡수를 지연시키는 당분을 함유하고 있다.

또 스포츠음료는 땀과 함께 유실되는 나트륨과 칼륨같은 전해질도 포함하고 있다. 특히 나트륨은 음료의 빠른 흡수에 큰 역할을 한다. 우리 신체가 달리는 중에 그렇게 많은 전해질을 배출하는가에 대해 명확하지 않은 반면, 많은 연구결과에 딸르면 전해질 대체음료는 그냥 물보다 더 많은 전해질음료를 보유하고 있다는 것을 밝혀냈다.

1시간 이내의 운동에는 별효과 없다

균형을 맞추기 위해 각각 장단점을 따져보자. 스포츠음료는 에너지보강 역할을 하며 물보다 더 빨리 수분을 흡수한다. 물론 이것은 탄수화물이 적정량 함유되었다는 것을 전제로 한다. 이는 장거리훈련이나 매우 고된 훈련중이나 훈련후에 가장 효과적이다. 그러나 온몸이 흠뻑 젖도록 땀을 흘리지 않고 1시간 이내의 달리기나 대회에서는 단지 물이 칼로리가 없다는 것외에는 보통의 물과 스포츠음료의 효과의 차이는 별로 없다. 또 체중을 줄이려고 운동을 하는데 땀을 많이 흘리지 않은 상태라면 굳이 1백㎖당 약 20~30㎉이나 되는 스포츠 음료를 많이 마실 필요가 없다.

칼륨.칼슘 같은 몸에 좋은 영양소는 오렌지 주스등 천연과일 주스가 스포츠 드링크보다 훨씬 많다.따라서 평소에는 과일주스를 마시는 것이 더 좋다. 반면 운동 중엔 주스나 콜라와 같은 탄산음료, 우유 등을 마시면 흡수가 느려 신속하게 수분을 공급하지 못하고 배를 부르게 해 신체 움직임을 더디게 만든다. 또 염분.나트륨 성분 탓에 고혈압이나 신장병 환자에겐 좋지 않다.


Copyrightsⓒ2000~ Marathon Online(http://marathon.p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