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모드로 접속
주   제
한강시민공원 마라톤대회 축소방침 찬성하십니까? 주제글 수정하기 ^^
내   용
서울시가 일반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내년부터 한강에서의 마라톤대회를 대폭 축소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작년에 한강고수부지에서 120여회의 마라톤대회가 열렸으며 이로 인한 혼잡함과 불편으로 이용객들로부터 민원이 제기되어 이러한 조처를 취했다고 합니다.

이에 대해 한강시민공원은 마라톤 애호가들의 전유물이 아니므로 대회수를 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있는 반면, 자전거와 인라인 동호인 등 일부의 민원때문에 다른 대안도 없이 무조건 대회를 불허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는 반대의견도 있습니다.

한강시민공원에서의 마라톤대회 축소방침, 여러분은 찬성하십니까?(반드시 자신의 의견을 기술해주십시오)
2006/03/28

찬성 67 명(38.07 %) 반대 109 명(61.93 %)

Total 176 articles (7/11 page)
축소해야함. + -
엘리야스님의 찬성 의견
대회가 지나치게 많이 열리는 감이 있습니다.
말토너들이 취사선택할 수 있는 장점보다 공원이용객들 입장이나 관리자 입장에서 단점이 훨 많은 것 같습니다.
2006/03/28 [12:56]

개최 수를 제한하는 것에 찬성합니다 + -
이동희님의 찬성 의견
일반 도로를 달릴때도
마라톤을 하지 않는 사람들에게는
교통통제의 고통을 주고 있습니다

한강도
마라톤 하는 사람들만을 위해
통제되는 일이 제한 되는 것이 타당합니다..

한강시민공원은
특정인들에게 사용특권이 있는 것이 아니므로

일부 횟수제한으로
몇몇 대회만 허가하는 것도
사실 은혜입는 거죠~
2006/03/28 [12:50]

한강은 마라토너들의 것 + -
wyesim@paran.com 임용순님의 찬성 의견
한강은 마라토너들의 것이기도 하지만 일반시민들의 것이기도 합니다. 일반시민들이 그곳에서 인라인을 타거나, 자전거를 타고, 혹은 놀이를 할때 돈내고 하지는 않을 것입니다. 그런데 마라토너는 돈을 내고 뜁니다. 물론 적다면 적고, 크다면 큰 금액입니다. 돈받고 대회를 주최하면서 왜 그렇게 일반 시민들의 통제도 되지 않고 다른 시민들과 부딪쳐 가면서 달려야하는지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돈받고 대회를 개최하려면 제대로 해야 합니다. 그렇게 하면 지나개나 대회 개최하려고 하지는 않을 것입니다. 한강에서의 마라톤 대회를 허용함은 결국 주최측의 장삿속만 채워주고, 그 잇속에 놀아나는 것에 불과하므로 서울시의 축소와 허가 방침에 적극 박수를 보냅니다. 좀 덜 달리더라도 교통통제 및 일반적인 안전에는 신경도 쓰지 않으면서 오로지 이익만 챙기려는 이벤트 회사들 이 기회에 사라지기를 기대해봅니다.
2006/03/28 [11:55]

전용코스를 만들자 + -
key0807hanmail.net 이병남님의 찬성 의견
마라톤이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마라톤을 즐기지 않는 사람들도 있는 것도 사실이다. 대부분 주말을 이용하여 열리는 마라톤대회는 다르게 이용하는 사람들에게는 불편이 될것으로 생각된다. 우선 대회 횟수는 줄이는 서울시의 어쩔수 없는 입장을 이해할 수 밖에 없다. 마라톤 매니아들도 민원과 불편을 호소하는 시민들의 입장에 한번 쯤은 서 볼때가 되지 않았나 싶다. 우선은 많은 시민들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으므로 단기적으로 횟수는 줄여도 알찬 대회를 열수 있도록 하고, 장기적으로는 마라톤 매니아의 한 사람으로써 한강시민공원에서 마라톤대회가 열리 더라도 다른 사람에게 불편이 없는 코스가 개발되었으면 하는 마음이 간절하다.
2006/03/28 [11:08]

우후죽순 + -
okchokr@hanmail.net 마라소너님의 찬성 의견
마라톤 대회가 너무 날립해서
기본도 안된 대회가 늘었습니다.

무슨 무슨 대회라고 뭘그리 많은지
반으로 줄여도 많습니다

반의 반으로 줄입시다
2006/03/28 [09:26]

모두의 공원으로... + -
달림이님의 찬성 의견
한강시민공원이 한강마라톤공원으로 개조되지 않는 한,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이 최소화 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2006/03/28 [09:25]

과하면 모자란만 못하다. + -
초보 달림이님의 찬성 의견
어디까지가 적정이고 어디까지가 과하다는 판단은
서지 않지만 달림이 이외에 사람도 즐길 권리는 인정하여야겠지요. 무조건 찬성이나 반대에 개념보다는
적당히.. 남에게 피해를 덜주면서 즐길수 있을 만큼이면 좋겠지요.
우선 양보다는 질이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2006/03/28 [08:26]

무조건 축소는 반댑니다 + -
박용태님의 반대 의견
마라톤 엄청 좋아합니다. 자전거도 좋아하구요...
(인라인은 배우고 싶은 데 못타요)
어쨌든
마라톤 대회 축소하는 대신
자전거대회나 인라인대회를 그만큼 연다면 찬성입니다.
그런거 없이 그냥 축소에는 절대 반대합니다.
그럼 산책은 언제하냐고 누가 묻는다면
딱 1/4로 나눠서 시간 배분하면 되지 않겠습니까...
산책/마라톤/인라인/자전거 이렇게 4등분.
우리 모두의 공간이니 같이 활용하자는 것엔 찬성이지만
공정기회 보장없이 마라톤만 줄이는 것은 절대 반대 !
2006/03/29 [12:38]

현행대로 .. + -
zungsoon07@hanmail.net 정순태님의 반대 의견
작년에 한강에서 대회가 120회 열렸다는데 어디서 나온 통계인지 궁금 합니다. 년 52주인데 매주 토,일요일에 대회가 있었다는 말인데... 참 거짓말도 ...
예전 이명박 시장이 한강주로에 마라톤 전용 도로를 신설한다고 공언까지 했는데 어떻게 같은 공무원끼리 손발이 안맞아서야.. 무분한 대회 추진에 축소는 찬성하나 마라톤 대회도 공짜로 달리는거 아니고 참가비내고 달림으로 한강주로를 사용할 권리가 있다고 생각됨
2006/03/29 [11:45]

일정한 장소와 도로만 사용하는데 + -
khkook@foa.go.kr 뜀돌이님의 반대 의견
마라톤은 일정한 장소와 도로만 사용되고 있다. 그리고 새벽부터 시작하여 8시간 정도 소요 실재 시민이 이용곤란한 경우는 몇시간 안됩니다. 한정된 시간에 한정된 장소에서 하니까 그러나 인라인과 자전거 동호회원들이 거부감을 갖겠지요 . 초보들은 조심하여야 합니다.
2006/03/29 [10:56]

코스와 시간대를 다양하게 개발해야지요 + -
625-42195 안영주님의 반대 의견
무조건 대회를 축소하기 보다는 시간대를 조절하는 방법,특히 하프의 경우는 8시나 9시 출발하는 경기를 하면 자전거팀이 인라인팀,한강을 이용하는 시민에게 불편을 최소화 하면서 대회를 개최할 수 있을 것 같기도 하며
출발장소도 대회규모에 따라서 여의도만 고집할 것이 아니라 방화대교,잠실,상암동.등 여러곳에서 출발할 수 있게 하면 대회를 오히려 늘릴수도 있는 방안이 있는데도 줄이기만 하면 시민을 빙자한 행정편의주의라는 말을 면하기 어려우며 마라토너는 시민이 아니고 군인이나 경찰입니까.군인도 경찰도 공무원도 마라토너도 다 시민인데 시민을 너무 빙자하여 규제 일변도를 나가면 곤란하지요.한강관리사업소에서는 나온김에 마라톤 코스를 한강고수부지에 몇개 코스를 개발하여 육상연맹과거리표시를 확실하게 측정하여 마라토너들에게 서비스를 해야합니다.대회를 위한 편의시설도 증설하여 실비의 이용료도 받아서 관리를 해주시면 좋겠습니다.
2006/03/29 [09:04]

저수부지에서 고수부지로 바꿔야 + -
이기회에 아주님의 반대 의견
구 6.3B/D에서 잔듸 보호의 목적으로
저수부지의 질펀한 땅에서 대회 출발을 하는
양보도 했었는데..

이기회에 의견 전달이된다면
대회 개최를 원래의 위치로 환원되어져야한다.

그이유의 하나가
마라톤대회의 활성화로
한강 주로도 넓히는 공사도 했지만,
그 증거로 거리 표지판도 구 L.G무대앞이
출발점의 위치 아닌가?

대회의 난무야 달림이들이
취사 선택하면되지..

인라인이나 자전거를 즐기는 분들은
또한 대부분 12시쯤부터 나와 운동하는
분들이 대다수 아닌가?

이에 반대 합니다.
2006/03/29 [07:58]

자전거 인라인이 문제 + -
aaa@yahoo.com 김성수님의 반대 의견
저는 자전거 타는 사람인데 한강 나가보면 평일이나 주말이나 가관이다. 인라인초보들 도로에서 다른사람들은 생각않고 혼자 넘어지고 부딫히고 바퀴에 정신팔려 뭐하는건지 인라인광장에서 충분히 실력 길러서 도로로나와 질서 지키면서 타시오. 초보자전거는 더웃겨 도로에서 아예 누워버리지 둘이서페달밟는거는 공포 그자체
질서 않지키는 작자들 사고나서 다 뒈져 버려라
2006/03/28 [23:36]

이젠 + -
aaa@yahoo.co.kr 이빨님의 반대 의견
잠실송파에서도 난리부르쓰고
그나마 한강도로는 누가 간섭않겠지 했는데
이곳에서도 서서히 마라톤대회를 줄여서
아예없애려 하고
이난리라면 어디 사람 안보이는
구중심처에서 염병댄스하란 말인가.
하는꼴들을 보면 웃기지도않아.


2006/03/28 [23:23]

제발 + -
aaa@yahoo.co.kr 북진령님의 반대 의견
인라인초보님들
자전거초보님들
넓은 광장에서 충분히 연습하여 잘 타시면 자전거도로에나와 질서좀 지키시오.
도로를 다 점유해버리면 그것이 느그꺼야...
2006/03/28 [23:11]

웃기고 할일 없는 사람들이네 + -
jsy7078kr@yahoo.co.kr 주태백님의 반대 의견
시민 핑게대지 말라, 일요일 아침 한나절 아니 오전에 시민들 그렇게 많지 않아요. 그리고 여의도 넓어요. 그리고 자전거도로에 시민들 몇몇 걸어가지만 그분들 마라톤때문에 딴지 걸지 않아요. 달림이들 자전거 동호회사람들 인라인동호회 사람들 질서 잘지키는데 자전거일부 또는초보들이 도로를 무질서 엉망으로 만들고 인라인초보들이 연습않고 도로점유하여 교통체증 유발한다. 달림이들로 뛰어들어 부디치기다반사다.난 92년부터 동호대교 성산대교 왕복으로 달리면서 한강 자전거도로사정 잘안다. 적어도 자전거도로만큼은 시민이든 달림이든 인라인이든 자전거든 질서유지만 잘하면 좁은 도로지만 사용하는 데 아무지장없다. 일요일 오전이면 대회가 대부분 마무리 되기에 인라인이나 자전거가 딴지 걸어서는 않된다. 인라인 자전거 단체동호인들은 오전에는 강변 북로를 이용하든지 마라톤코스 반대에서훈련하면된다. 사람이 없어 재미가없는가.한강관리사업소도 정신차려라.사고는 자전거 무질서인라인에서 많이난다.인라인들관리똑바로하시고 야외음악당에서 63빌딩앞으로 옮겨줬스면 되지 이참에 마라톤대회 아에 죽일려고하는가.대회를 줄이기는 뭐하로줄여 아에초전에 박살내버리지.하는골들이 또 어떤 김재록이같은쇠이들이 인라인 살리라하든 ... 정말 하는거보면 오나가나 염병들하고있어...
2006/03/28 [23:02]

인라인을없애자 + -
wwf323@.net 김필님의 반대 의견
반드시인라인을````없애자
2006/03/28 [21:47]

[이전]...[1][2][3][4][5][6][7][8][9][10]...[다음][Last]

관리자 모드로 접속

▒▒▒ Powered by Marathon Onlin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