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모드로 접속
주   제
한강시민공원 마라톤대회 축소방침 찬성하십니까? 주제글 수정하기 ^^
내   용
서울시가 일반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내년부터 한강에서의 마라톤대회를 대폭 축소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작년에 한강고수부지에서 120여회의 마라톤대회가 열렸으며 이로 인한 혼잡함과 불편으로 이용객들로부터 민원이 제기되어 이러한 조처를 취했다고 합니다.

이에 대해 한강시민공원은 마라톤 애호가들의 전유물이 아니므로 대회수를 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있는 반면, 자전거와 인라인 동호인 등 일부의 민원때문에 다른 대안도 없이 무조건 대회를 불허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는 반대의견도 있습니다.

한강시민공원에서의 마라톤대회 축소방침, 여러분은 찬성하십니까?(반드시 자신의 의견을 기술해주십시오)
2006/03/28

찬성 67 명(38.07 %) 반대 109 명(61.93 %)

Total 176 articles (11/11 page)
전용코스를 만들자. + -
hsjeong@manandoplaza.com 정화식님의 반대 의견
시민 산책로는 현재와 같이 유지 하고 ,마라톤코스를 만들어 여기에 인라인 자전거 를 병행하여 할수 있도록 서울시에는 하나 더만들자. 세계적으로 도심을 흐르는 거대한 강을 가진 아름다운 도시에 현재보다도 훨씬 다양한 레저스포츠및 관광자원을 개발하고 수익 사업을 할수 있는 천혜의 자원을 소유하고 있으므로 서울시에서는 한강을 개발하고 수익 사업을 할수있는 공기업을 만들어 관리 하면 지금보다도 훨씬 업그레이드된 한강모습은 물론이고 시민의 욕구를 완전히 충족 시킬수 있는 방법이 될 수있지 않을 까. 사용제한을 하지 말고 시설을 확장 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고 이들 재원 조달은 매니아 측의 사용에 사용료를 받는 방향으로 사업기획을 하고 일반 시민의 이용에는 현재와 같이 무료로 하고....환경훼손은 가급적 억제 하시고,
2006/03/28 [09:41]

상식밖의 의견이군요~! + -
ahnkyusae@hanmail.net 서울시민님의 반대 의견
20년을 한결같이 한강주로에서 산책을하는시민입니다.20년전보다요즘이 산책하는 인원이 몇배늘었지만 워낙 넓은 곳이라 휴식을취하기는 충분합니다.주말마다 마라톤대회가있는데요 고거 구경하는것도 매우 재밋습니다.이렇케 재미있고 즐거운걸 왜 축소하려는지 이해할수가 없군요? 대회가 있는날은 더욱 운동이 하고싶은데 말입니다~~~~~~사실 한강주로의 길은 산책하는사람이 없습니다.그길은 마라톤대회를 매주 토,일요일,공휴일에 개최를 해야만 합니다. 더욱 많은 대회를 개최하여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서울시민 올림~~~~
2006/03/28 [09:41]

마라톤대회의 시간 조절 + -
sm9411@hallym.or.kr 장석만님의 반대 의견
서울에서 마음놓고 뛸수있는곳이 둔치이며 부담없이 대회를 하는곳도 좁은 둔치인데 그것마저 허용 안한다면
조금 성급한 결정같다.다 같이 뛰며 놀아야되는곳이기애 시간대를 조정하여 관리하자 마라톤은 아침일찍하여
타인에 피해를 좀 적게주면된다
둔치에서 10여번 뛰었지만 일찍 대회를하면 만나는사람이 별로없다 운영의 묘를 살리자
2006/03/28 [09:40]

출발시간을 앞당기고 하프이하의 대회에 치중하면 문제없어 + -
토북이님의 반대 의견
한강 시민공원에서 마라톤대회가 일반 시민들에게 불편을 준다는 이유로 제한한다는 것은 부당하다고 생각됩니다. 마라톤이 일반시민에게 불편을 준다고 하는데 그 불편이 구체적으로 어떤 불편이며, 그 일반 시민이 마라톤을 즐기는 사람들보다 얼마나 많은 다수인지 의문이 듭니다.마라톤은 일반 시민들에게 커다란 불편을 주는 것도 아니고 인라인이나 자전거처럼 위험하지도 않습니다. 모든 공공시설은 거기게 맞는 용도가 있을 것이며 그 시설은 그 용도에 맞게 사용되어야 그 효용을 다할 수 있는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한강 시민공원이 마라톤대회에 사용되지 못한다면 그 효용의 많은 부분을 잃게 되는 것이며 설사 마라톤대회로 일반인이 다소 불편을 격는다고 해도 그것은 우리가 마라톤대회에서 얻는 효용에 비하면 감내할 수 있는 것입니다. 다만 이번에 제기된 문제를 감안하여 한강시민공원에서의 마라톤대회는 그 출발시간을 이른 아침(오전 8시 이전)으로 조정하고, 주로 하프이하의 대회를 자주개최하여 풀뿌리마라톤대회로 정착한다면 시민공원을 이용하는 일반시민들과의 충돌을 피할 수 있고, 하절기에 더위도 피할 수 있어 좋으리라고 생각됩니다.
2006/03/28 [09:32]

서울은 한강을 살려, 시민위한 이벤트(마라톤) 해야한다. + -
ymseo@nate.com 서은미님의 반대 의견
서울은 넓은 한강이 도심에 흐르는 큰 장점을 가진도시이다.

이런곳에서 값싸게 4시간정도 대중교통에 지장없이 시민들이 대회를 하는 것도 세계적인 특징이 될 수 있다.

반대자들의 상당수가 애완견과 오토바이 이용자이다(저는 한강변 아파트에 살아 반상회에서 나온 의견을 본적있다).
2006/03/28 [09:14]

동참할수 없다면 이해는 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 -
구달이님의 반대 의견
지방에서 몇차례 참가해보았습니다.
정말 부러웠습니다.
그만한 여건에 그만한 투자로 확보된 공간을 어찌 가까운 서울시민만을 위하여 제공되어야 합니까.
경험으로 보아도 다소간의 불편은 있을지 모르지만 이해는 해야 된다고 봅니다.
갖가지 종목에 취미나 특기도 다양할 뿐 아니라 평소에는 가까운 시민들에게 제공되는 공간이 주말이나 휴일에 전국민을 상대로 하는 마라톤에 제공되는 것이 무리는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2006/03/28 [09:00]

반대 + -
songsongjh@hanmail.net 송재혁님의 반대 의견
한강시민공원 달리기 대회 축소는 반대입니다.
개인의 행복권추구 아닐까요.......
다만, 달림이들이 대회에 임하는 자세. 대회주최측
안내에 적극적으로 동참을 하여 다른 동호인(인라인.사이클 등)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다면 무조건 적인 축소는
반대임........
2006/03/28 [08:49]

반대 + -
kwhwan@hanmail.net 달리는 사람님의 반대 의견
무엇이든 발전을 하려면 용처에 맞는 다양한 활용도가 증가했을 때 이루어 진다고 봅니다. 마라톤붐이 시작된것도 최근이지만 인라인이나 자전거는 더욱 최근에 붐이 일기 시작했습니다. 새로운 여건 변화를 인정해야 하지만 일정시간대에 집중적으로 진행되는 기존의 각종 마라톤행사는 수많은 동호인들의 희망이요 국민체력 향상의 산실인 것입니다. 요즈음 유행하는 물고 늘어지기, 흠집잡기의 한 행태일뿐 입니다.
2006/03/28 [08:43]

대회는 달리기인구 증가의 핵심 + -
funruner@korea.com 김진동님의 반대 의견
달리기 대회를 통해 달리기 인구가 증가하는 것인데 달리기대회를 불허하면 자연히 달리기 인구도 줄어들 것이 우려됩니다. 코스를 구분하여 짧은 코스의 대회는 지역을 제한하여 허가하는 방안등을 강구해야 할 것입니다.

무조건 불허하는 것은 좋은 대책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관계자들의 보다 세심한 고민이 필요합니다.
2006/03/28 [08:14]

[First][이전]...[11]...[다음]

관리자 모드로 접속

▒▒▒ Powered by Marathon Online ▒▒▒